공유주방 먼슬리키친, 23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성장성 인정 받아 > 먼슬리키친 뉴스

본문 바로가기

먼슬리키친 뉴스

NEWS

먼슬리키친 뉴스

Monthly Kitchen의 새로운 소식을
빠르게 알려드립니다.

Monthly Kitchen의 새로운 소식을
빠르게 알려드립니다.

먼슬리키친 뉴스

공유주방 먼슬리키친, 23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성장성 인정 받아

작성일2020.02.27

페이지 정보

본문



공유주방 먼슬리키친, 23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성장성 인정 받아 



8e67df2eed9365a1f474f2c831e12e12_1582792676_8815.png




국내 공유주방 시장을 놓고 클라우드키친과 위쿡에 이어 먼슬리키친도 본격적인 사세 경쟁에 나선다. 업체간 차별화 경쟁도 그만큼 거세질 전망이다.


2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먼슬리키친은 DS자산운용과 휴맥스 등으로부터 23억원 규모의 시리즈A(초기) 투자를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 


먼슬리키친은 올인원 주방 과 매장을 임대하는 서비스와 외식 경영컨설팅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먼슬리키친은 단순히 공간 임대에만 그치지 않고 배달 브랜드·메뉴 선정에서 홍보, 고객 응대, 음식 맛, 위생 관리까지 총괄 지원하는 차별화 전략을 강조하고 있다. 


먼슬리키친은 서울 강남구 역삼동과 논현동에 1·2호점을 운영하고 있다. 


국내 공유주방 시장은 점포수나 자본력 등을 감안하면 클라우드키친이 선두에 서 있고 위쿡과 고스트키친, 먼슬리키친이 추격하고 있다.


먼슬리키친을 운영하는 김혁균 에이치온티 대표는 옥션과 글로벌 컨설팅 회사를 거쳐 아이리버 등에서 대표를 지내는 등 경영 능력을 인정받고 있어 


공유주방 시장에서 다크호스로 부상하고 있다는 평가다. 김 대표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본격적인 사업 확장에 나설 계획이다. 


김 대표는 “앞으로 급변할 식음료(F&B) 시장에서 트렌드를 리딩하는 플랫폼 사업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투자는 상환전환 우선주(RCPS)나 전환사채(CB) 인수 방식이 아니라 보통주 투자로 이뤄져 투자사들이 먼슬리키친의 성장성을 높이 평가한 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투자에 참여한 DS자산운용 관계자는 “먼슬리키친은 차별적 비즈니스 모델, 


경영진의 안정적인 경영 역량, 우수한 매니지먼트 능력을 기반으로

 

향후 성장하는 공유주방 산업에서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출처 : https://www.sedaily.com/NewsView/1YYZV29OSK